메뉴 건너뛰기

배경이미지

예수님의 명령에 따른 성품칼럼 - [지혜]는 “삶의 모든 경험속에서 하나님의 손길을 보는 것”입니다.

[지혜]삶의 모든 경험속에서 하나님의 손길을 보는 것입니다.

자신이 경험한 인생의 아픔과 힘들었던 기억들중에 가장 힘든 것이 무엇인지 잠시 생각해보세요.

그속에서 하나님의 손길을 볼수있습니까?

그 손길을 확인하고 인정함으로 삶에서 지혜가 넘치는 삶을 살게 될 것입니다.

 

지혜로운 사람들에게는 이런 특징이 있습니다.

 

첫째, 자기를 책망하는 사람을 사랑한다(9:8).

둘째. 자연의 교훈을 깊이 새긴다.(6:6)

셋째, 아버지의 마음을 즐겁게 해드린다(10:1).

넷째, 하나님의 법을 사랑한다.(10:8).

다섯째, 자기 혀를 다스린다(10:19).

여섯째, 다른 사람을 그리스도께 인도한다(11:30).

일곱째, 조언과 지시를 귀담아 듣는다(13:1).

여덟째, 지혜로운 사람을 친구로 사귄다(13:20).

아홉째, 정보를 바르게 사용한다(15:2).

열째, 지도자들과의 다툼을 피한다(16:14).

열한째, 정확한 답을 할줄안다(16:23).

열둘째, 훌륭한 조언을 할줄안다(15:7).

열세째, 반항아를 좋은 방향으로 이끈다.(17:2)

20190721.jpg

 

[사진]DNA의 크기와 정체성을 마지막 확인하는 마커중에 100bp (베이스페어) 짜리 기준입니다. 성경은 우리의 삶과 영혼의 마커같은 역할이죠. 분별하고 규정하는 중요한 기준이 되는 영적기준은 무엇일까요?